보도자료

제목  [미래부] 데이터중심 시대의 알뜰폰 활성화(제8차 ICT정책해우소)
이름
 관리자
작성일  2017년 03월 07일 09시 40분
파일          

 
데이터 중심시대의 알뜰폰 활성화 방안 논의

- 지능정보사회를 선도하기 위한“제8차 ICT 정책 해우소”개최 -
 

 

□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 이하 ‘미래부’)는 최재유 차관 주재로 3월 3일(금) 데이터 중심시대의 알뜰폰 활성화 방안 모색을 위한 “제8차 ICT 정책 해우소”를 CJ헬로비전(서울 월드컵북로)에서 개최하였다.

 

o 이번 정책 해우소에는 알뜰통신사업자협회 및 알뜰폰 사업자 10곳,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 등 유관기관 및 학계 전문가, 녹색소비자연대 등이 참석하여 데이터 중심시대의 알뜰폰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고 산업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였다.

 

 

 

□ 금번 해우소는 △ 알뜰폰 시장현황 검토, △ 알뜰통신사업자 협회와 공공미디어연구소의 알뜰폰 활성화 방안에 대한 제언에 대한 주제 발표에 이어 참석자들의 자유토론 순으로 진행되었다.

 

 

 

□ 정보통신정책연구원(KISDI)에서는 그간의 알뜰폰 활성화 정책들과 알뜰폰 사업자들의 노력에 따른 이동통신시장의 경쟁 활성화로 요금 인하에 기여하였으나, 알뜰폰 사업자들은 데이터 중심 LTE서비스에서 이통3사 대비 경쟁력이 부족하므로,

 

o 부가서비스확대나 설비투자노력 등 사업자의 역량강화, 사물인터넷 서비스 참여 등 새로운 성장동력 발굴, 정책 지원과 더불어 운영비용절감 방안 등을 제시하였다.

 

 

 

□ 자유토론에서 알뜰폰 사업자들은 알뜰폰이 앞으로도 가계통신비 인하에 기여할 수 있도록 도매대가의 지속적인 인하, 전파사용료 감면 연장,알뜰폰 브랜드 이미지 제고 등이 중요하다는 의견을 제시하였다.

 

o 또한, 알뜰통신사업자협회 윤석구 회장은 “알뜰폰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해 향후에도 정부 지원이 필요하며, 알뜰통신사업자들은 저렴한 요금제 출시를 통한 전국민의 가계통신비 절감을 위해 앞장서겠다. ”라고 강조하였다.

 

 

 

□ 미래부 최재유 차관은 “알뜰폰 사업자들의 노력으로 통신시장의 경쟁을 촉진하고 통신비 부담 경감에 기여해 왔으나, 3G 음성에서 LTE 데이터 중심으로 변화하고 있는 이동전화 시장의 변화에 따라 알뜰폰 사업자들이 시장에 안착하기 위한 논의가 필요하다”라고 강조하며,

 

o 정부는 “데이터중심시대의 알뜰폰 활성화에 대한 건의사항 등을 적극 청취하여 정책에 반영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조간(보도)데이터중심 시대의 알뜰폰 활성화_170306.hwp

 


이전글 [KMVNO협회] 알뜰폰케어 부가서비스 제공 협약체결 및 연내 제공 관련
다음글 알뜰통신사업자 제5기 출범_이석환 협회장 선출